보도자료

강서구, 사회적경제학교 문연다

작성자: 최고관리자님    작성일시: 작성일2017-05-17 15:40:55    조회: 533회    댓글: 0
서울Pn

강서구, 사회적경제학교 문 연다
입력 : 2017-05-08 22:24 ㅣ 수정 : 2017-05-08 22:30
 
청소년들에게 사회적경제의 핵심 가치를 가르칠 학교가 문을 열고 교과서도 제작된다.

서울 강서구는 오는 9~11월 지역 초·중·고교 1개교씩 3곳에 ‘청소년을 위한 사회적경제학교’가 시범 운영된다면서 하반기 본격 운영에 맞춰 청소년 맞춤형 사회적경제 교육 콘텐츠도 개발한다고 8일 밝혔다. 강서구 관계자는 “청소년들이 지역의 특화된 사회적경제 생태계를 배우면 사회적경제와 지역 사회에 대한 관심도 갖게 될 뿐더러 창의적인 기업마인드도 갖추게 돼 미래 진로를 설계하는 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구는 이번 사업의 원활한 진행을 위해 콘텐츠 개발 테스크포스(TF)도 꾸렸다. TF는 강서구사회적경제협의회, 사회적경제 교육 관련 기업, 학교 등 사회적경제 전문가 15명으로 이뤄졌다.

이들은 교육 콘텐츠를 발굴하고 사회적경제학교에서 사용될 초·중·고등부별 교재를 만든다. 교재는 지역 공헌, 협동, 공유 등 사회적경제 핵심 가치를 효과적으로 배울 수 있는 내용으로 구성된다. 협동조합, 마을기업 등 지역에서 사회적경제 가치를 실현하는 단체들의 생생한 현장 이야기도 담긴다.

TF는 사회적경제 지도 강사도 육성한다. 구는 사회적경제 교육 종사자, 청소년 교육 활동가 등을 대상으로 하는 역량강화 프로그램을 별도로 개설해 전문 강사진을 구성할 예정이다. 구 관계자는 “초·중·고 단계별 사회적경제 교육 콘텐츠를 개발하는 건 이번이 처음”이라며 “청소년들의 지역 사회에 대한 관심과 이해의 폭을 넓히고 사회적경제를 이끄는 리더가 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김승훈 기자 hunnam@seoul.co.kr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